눈물을 씻겨 주시는 분_김의선 목사(군포새중앙교회)

설교

HOME설교방송설교 


설교

눈물을 씻겨 주시는 분_김의선 목사(군포새중앙교회)

페이지 정보

작성자 교회신보 작성일21-03-16 16:08 조회610회 댓글0건

본문

눈물을 씻겨 주시는 분 (누가복음 7:11-16)

인생을 살다보면 때로는 산다는 것이 너무나도 비참하게 느껴질 때가 있습니다. 과연 이렇게까지 하면서 살아야 하나 하는 생각을 할 때가 있습니다. 전쟁을 겪으며 치열한 인생을 살아오신 분들 뿐만 아니라 평안하고 풍요로운 시대를 살아온 사람들 역시 각자의 삶속에서 저마다의 고통과 슬픔을 경험하며 그런 생각에 잠길 때가 많습니다. 그 순간마다 우리가 생각하게 되는 것은 “과연 하나님께서는 이런 우리를 알고 계실까?” 하는 것입니다. 과연 하나님께서는 우리 인간의 이런 고통과 슬픔을 알고 계신 것인지, 만약 알고 계시다면 왜 우리를 이런 고통과 슬픔 가운데 버려두시는 것인지 의문을 품게 될 때가 많습니다. 오늘 본문은 그런 의문을 품을 수 밖에 없는 한 여인의 이야기를 들려주고 있습니다. 과연 우리 곁에 계신 주님은 어떤 분이실까요? 과연 어떤 심정으로 우리의 고통을 바라보시며, 어떻게 우리를 위로해 주실까요? 1. 모든 것을 알고 계십니다. “너희에게는 심지어 머리털까지도 다 세신 바 되었나니 두려워하지 말라 너희는 많은 참새보다 더 귀하니라”(누가복음 12:7) 2. 불쌍히 여겨주십니다. “주께서 과부를 보시고 불쌍히 여기사 울지 말라 하시고”(13) 3. 실제적으로 문제를 해결해 주십니다. “죽었던 자가 일어나 앉고 말도 하거늘 예수께서 그를 어머니에게 주시니”(15절) - 나가는 말 이 땅에 살아가면서 슬픔과 고난을 경험하지 않는 사람은 아무도 없습니다. 아무리 높은 사람도, 또 아무리 많이 가진 사람도, 아무리 유명한 사람도 모두다 저마다의 고통과 슬픔을 안고 살아가고 있습니다. 어떻게 하면 이런 고통과 슬픔에서 벗어날 수 있을까요? 주님 밖에 없습니다. 주님을 만날 때 우리는 비로소 모든 고통과 슬픔에서 벗어나 진정한 위로와 회복을 경험하고 영원한 안식과 평안을 누릴 수 있는 것입니다. 왜 그렇습니까? 주님은 우리의 모든 것을 알고 계시며 진정으로 우리를 긍휼히 여기시는 분이시기 때문입니다. 또한 그 분만이 우리를 이 모든 고통과 슬픔에서 건져내실 수 있는 능력을 가지신 분이시기 때문입니다. 그러므로 고통과 슬픔 가운데 있을 때, 주님께 나아가시길 바랍니다. 그래서 주님의 놀라운 위로와 회복의 역사를 날마다 경험하며 살아가시기를 주님의 이름으로 축원합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ategory
Facebook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